자동차보험료가 3~4%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데 원인은 올해 폭염, 장마, 한파로 인해 손해율이 높아졌고 내년에 자동차 정비료와 최저임금이 상승될 것이기 때문에 올리는 것입니다.
자동차보험료 1년 갱신 시기가 다가오는 운전자는 지금부터 보험료를 낮추기 위해 저렴한 보험료를 내는 자동차보험으로 갈아타거나 할인특약을 이용해서 보험료를 절감하는 게 좋습니다.
자신에게 이득이 되는 자동차보험에 가입하려면 자동차보험의 할인특약과 기본 담보의 활용 방법에 대해 살펴봐야 됩니다.

도로에서 갑자기 자동차가 멈출 때 1년에 5회 무상으로 견인받을 수 있는지 확인하고 폭우나 폭염으로 자동차에 이상이 생길 때 긴급출동 서비스가 올 수 있게 추가해야 됩니다.
그리고 여름철에 음주운전을 많이 하는데 운전하다가 걸리면 사고가 나지 않더라도 걸릴 때마다 보험료가 할증되기 때문에 주의하는 것이 좋습니다.
만약에 사고가 난다면 자동차보험 대인배상과 대물 배상을 합한 400만 원을 납부해야 보험료 할증을 막을 수 있습니다.
할인특약의 종류는 여러 가지가 있는데 자녀 할인 특약은 만 5~9세 어린이나 아내가 임신 중일 때 가입할 수 있고 할인 폭이 가장 큰 은 마일리지 특약으로 주행거리에 따라 할인을 해주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