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보험이라고 불리는 기존 중대질병보험에서 3대 질병과 중기 이상의 만성 3대 질환을 보장받을 수 없지만 롯데손해보험에서 심장질환, 뇌혈관질환, 암, 심장질환, 폐질환, 간질환을 보장해주는 롯데 더블케어 건강보험을 출시하였습니다.
이 보험에 가입하면 일반암을 확진받았을 때 보험료 납입 부담을 감소시킬 수 있는데 보장보험료 납입면제를 받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우리나라의 3대 사망원인으로 심장질환과 뇌혈관질환, 암을 뽑을 수 있는데 롯데 더블케어 건강보험에서 보장을 받을 수 있다고 합니다.

체증형 특약을 추가할 때 소비자들은 보험계약금액의 최대 200%까지 보장받을 수 있는데 보험계약을 한 기간이 오래될수록 많이 받을 수 있습니다.
비갱신형 상품으로 계약하면 만기 때까지 초기에 납부한 보험료와 동일하게 낼 수 있고 만기 날짜는 소비자가 선택을 자유롭게 할 수 있도록 20~30년 만기와 100세 만기를 만들었습니다.
체증형 보장은 가장의 생활 패턴에 맞춰서 지출이 수입보다 맞아지는 것을 예방하기 위한 합리적인 보장이라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