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재 보장에 가입된 제삼자와 근로자, 사업주는 부정수급이 범죄인 것을 알고 있지만 사고 경위를 은폐나 조작하게 될 경우 발견하는 것이 쉽지 않다고 합니다. 
그래서 이러한 부정수급을 하는 산재 보장 가입자에 대응하기 위해 근로복지공단은 산재 보장 부정수급 신고 강조기간을 한 달 동안 시행한다고 합니다. 


2010년 4월에 산재 보장 부정수급에 대해 전문적으로 조사하는 조직을 만들었고 2018년 1월에 부정수급 예방부를 전국 6개 지역본부에 운영 및 설치하면서 부정수급에 대해 적발 및 예방을 강화하기 위해 시도해왔습니다. 

 

그래서 지금까지 부정수급으로 인해 빼앗긴 보장금을 다시 돌려받으면서 해마다 산재 보장 부정수급을 예방하게 되었습니다. 
또 민영 보장과 공영 보장의 협업을 구축하기 위해 금융감독원과 보장 사기 예방 및 근절에 대해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합니다. 
근처에 있는 지사나 보장 홈페이지, 산재부정수급신고센터를 통해 산재 보장 부정수급을 하는 사람을 신고해서 사실이 밝혀지면 포상금을 받을 수 있다고 합니다.